아파트라이프

로그인
회원가입 


 


            New

            지역행사 - 서울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뛸판, 놀판, 살판! ‘2019 전통연희 페스티벌’ 개최

             

            대한민국 전통연희 한마당인 ‘2019 전통연희 페스티벌’이 6월 1일(토)부터 2일(일)까지 문화비축기지*에서 열린다.


            * 서울특별시 마포구 증산로 87

            ‘2019 전통연희 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가 주최하고, (재)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이사장 정성숙)과 전통연희페스티벌 추진위원회(위원장 전경욱)가 주관하는 행사다. 

            이번 축제에서는 ‘청년, 명품, 참여’를 주제로 다양한 전통예술 공연과 관객들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체험행사를 마련했다. 특히 여성 어름산이(줄광대) 계보를 잇는 박지나 씨(31세), 360도 거꾸로 연속회전 줄타기를 선보이는 남창동 씨(18세) 등 차세대 주자들이 청년연희 공연을 펼치고, 진주오광대, 봉산탈춤, 돌아온 박첨지(전통인형극) 등, 명품연희 공연도 관객들을 만난다. 

            개막공연은 6월 1일(토) 오후 6시 문화비축기지 내 티2(T2) 야외공연장에서 열린다. 꽹과리 아기 신동으로 불리는 홍지우 군(8세)이 어린이 연희를 선보이고 부산국악원 연주단원 금동훈 군이 자반 돌리기로 기네스북에 도전한다. 

            이번 축제 기간에는 공모를 통해 선정된 창작연희 3개 작품도 무대에 오른다. 이번 작품에서는 청년들이 날선 시선으로 오늘날 사회문제를 다룬다. 이와 함께 관객들이 줄타기, 탈춤, 버나 돌리기, 죽방울 치기와 같은 전통연희를 전문가들에게 직접 배워보는 체험 행사도 준비되어 있다.

            이번 행사는 가족, 친구, 연인 등 남녀노소 누구나 무료로 관람하고 즐길 수 있으며, 행사에 대한 더욱 자세한 내용은 문체부 누리집(www.mcst.go.kr)과 전통공연예술진흥재단 누리집(www.kotp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이번 축제는 전통연희의 어제와 오늘, 미래를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장으로서 단순히 관람을 넘어 몸으로 경험을 쌓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 2019.5.30.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9-05-30

            조회수2,252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지역행사/축제

            <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