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Issue  
            관리소장 등 거액 관리비 횡령…‘까막눈’ 동별대표자 한계
             2020-01-10

            전아연 “서비스 질 높이려면 주택관리사 배출 더 늘려야”
             2019-12-23

            법원이 관리소장 연장근로수당 지급 손들어 ‘논란’
             2019-12-16

             2019-11-26

            전아연 “동별 대표자 임기 제한 폐지할 때 됐다”
             2019-11-19

            공동주택 잡수익 부가세·소득세 소급 징수 ‘논란’... 개인 아닌 공익에 쓰이는 재원 부과 면제 목소리 높아
             2019-11-10

            공동주택 승강기 안전관리 강화... 멈추지 않는 관리비 인상
             2019-10-28

            허술한 법령으로 인해 주택관리업자 배 불리는 수의계약 판쳐... 입주자등 10분의 9 이상 찬성으로 수의계약 가능하도록 제한해야
             2019-10-19

            산업부・한전, 「전기요금 개편」 본격시동... 최인호 국회의원,
             2019-10-11

            지자체 공동주택관리 조직·인원 확충 소극적... 책임행정 실종. 공동주택 전담부서 없는 지자체 상당수 ‘민원 해결 어려워’
             2019-10-01

            일부 관리소장·위탁관리업체, 입대의에 편의 제공 뒤 ‘불법’ 주장... 전아연, “어떠한 편의 제공도 응하지 말아야
             2019-09-18

            관리소장들 이익단체 협회비, 관리비에 넣는 관행 여전... 국토부 권고방침에도 표준관리규약 역주행, 입주민 반발 커져
             2019-0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