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

            아파트소식 - 인천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인천시, ‘공동주택 품질검수단’과 함께해요.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공동주택의 품질향상과 입주자 생활편의 개선을 위해 ‘2020년 공동주택 품질검수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품질검수제도는 현행 법령의 문제점을 해결하기 위해 각 분야의 전문가로 구성된 품질검수단을 구성하여 입주예정자와 함께 점검하는 제도이다.

             

            공동주택 입주예정자가 사용검사 전에 도장·도배 및 가구 등의 공사를 입주시점에 사전 방문하여 확인할 수 있으나, 전문성이 부족한 입주예정자가 사전방문을 통해 공동주택의 공사 상태를 확인하는 현행의 방식으로는 입주 전 점검의 실효성을 확보하기 어려운 측면이 있기 때문이다.

             

            시는 올해 준공예정인 16개 단지 1만4천여세대를 목표로 품질검수를 실시할 예정이며, 작년 한해 15개 단지 1만여 세대 아파트 점검을 완료했다.

             

            그 결과 670건의 품질결함 및 하자를 찾아 군·구 및 시공사에 시정 등 개선을 요구하여 96%에 해당하는 647건의 시정조치를 이끌어 냈다.

             

            이와 같은 공동주택 품질개선을 위해서는 시공자로부터 공사현장의 설명을 시작으로 ▲ 현장 품질검수 ▲ 현장 품질검수 총평 ▲ 입주자 의견발표 ▲ 공사관계자 의견 발표 등의 절차를 통해 최적의 개선방향을 도출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최도수 건축계획과장은 “품질검수를 통해 입주자와 시공자, 사업승인권자 간의 하자문제로 인한 민원발생을 미연에 방지함과 동시에 한 차원 높은 주택품질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공동주택에 거주하는 주민들이 안전하고, 쾌적하게 생활하는데 불편이 없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품질검수 대상은 「주택법」에 따라 주택건설사업계획 승인을 받거나 재개발·재건축 정비사업으로 승인을 받은 150세대 이상의 공동주택과 주상복합건축물이 해당된다.

             

             

            [인천광역시청] 2020.2.21.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20-02-21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아파트소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