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라이프


     전국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연합회

  •  
         Calendar          광고문의

    New

    생활정보 - 여행관광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25일부터 바뀌는 항공편 시각... “확인하고 타세요”

    오는 25일부터 시작되는 하계기간 국제선과 국내선 항공편이 증편된다. 특히 일본과 베트남 노선이 늘어 항공 승객들의 선택권이 넓어질 것으로 보인다.

     

    국토교통부는 국내외 항공사들이 신청한 올해 하계기간(3월 25일~10월 27일) 동안의 국제선과 국내선의 정기편 항공운항 일정표를 인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하계기간에는 국제선은 93개 항공사가 총 357개 노선에 왕복 주 4782회 운항할 계획이며 전년 하계와 대비해 운항횟수는 주370회 증가했다.

     

    국가별로는 중국이 전체 운항횟수의 약 23.3%(주 1205회)로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했고, 그 다음으로 일본 22.5%(주 1160회), 미국 9.8%(주 505회) 등의 순이다.

     

    지난해 하계 대비 운항횟수가 가장 많이 증가한 국가는 주189회가 증가한 일본이고 다음이 베트남(주 143회) 등의 순이다.

     

    중국의 경우 작년 하계 대비 운항횟수가 10.3% 줄었으나, 동계에 비교해서는 14.7% 증가했다. 항공사들이 지난해 사드제재의 조속한 해결을 기대하면서 하계 운항계획을 제출했지만, 관계회복이 지연되면서 감편 운항했다.

     

    또한 저비용항공사들의 운항횟수가 올해도 대폭 증가했는데, 이는 제주항공(주 118회 증가), 티웨이(주 93회 증가), 에어서울(주 49회 증가) 등 저비용항공사의 일본, 동남아 운항횟수 증가 및 신규 취항 확대결과로 분석 된다.

     

    저비용항공사의 운항확대로 일정표 선택의 폭이 확대되고 운임이 인하되는 등 이용객의 편익이 증진될 것으로 보인다.

     

    국내선은 총 20개 노선에서 주 1921회를 운항해 전년 하계기간 대비 운항횟수가 주 13회 늘어난다.

     

    11개 제주노선은 주 1526회로 전년 하계기간 대비 주 4회 감편돼 공급석이 1834석 감소되며 제주노선을 제외한 9개 내륙노선은 주 395회로 전년 하계기간 대비 주 17회 증편돼 공급석도 소폭 증가된다. 특히 올해 국내선 하계 스케줄에서는 대구~김포 정기노선(아시아나)이 신설됐다.

     

    항공사별로 살펴보면,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전년 하계대비 주9회(1.0%) 감소한 주 883회를 운항하며 저비용항공사는 주 22회(2.2%) 증가한 주 1038회를 운항한다.

     

    국토부 관계자는 “항공편을 이용하는 여행객과 화주들에게 25일부터 변경되는 운항스케줄을 미리 확인할 것”을 당부했다.

     

    문의: 국토교통부 국제항공과 044-201-4216, 항공산업과 044-201-4221

     

     

    [국토교통부] 2018.3.22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8-03-23

    조회수1,587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생활정보 (건강/문화)

    <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