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파트라이프


     전국 아파트 입주자대표회의 연합회

  •  
         Calendar          광고문의

    New

    생활정보 - 교통/차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경부선 전철 급행화 사업 첫 삽... ‘19년 하반기 준공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경부선 급행전철 확대 운행을 위한 “급행화 공사”를 이달 20일 착공한다.

    이번 공사는 기존의 경부선 급행전철을 추가·확대 운행하기 위해 금천구청, 군포 2개역에 대피선*을 설치(254억 원)하는 것으로서 7.20일 착공하여 ‘19년 하반기에 준공할 예정이다.


    * 일반전철이 승객을 승·하차 하는 동안 급행전철이 통과하여 지나갈 수 있는 선로

    급행화 사업이 완료되면 급행전철 운행횟수 증가, 환승시간 단축 등으로 경부선을 이용하는 국민들의 출·퇴근이 더욱 편해질 것으로 기대된다.

    먼저, 일반→급행 전환을 통해 하루 20회 이상 급행 운행횟수가 증가(現 34회)하여, 현재 50분의 급행 운행간격이 약 30분 수준으로 단축 가능하게 된다.


    * 급행 이용 시(용산~천안) 일반 대비 23분 절감 가능(일반 115분, 급행 92분)

    또한, 경부선(서울~천안) 전철과 과천·안산선(오이도~남태령) 전철의 환승역인 금정역(하루 약 25만 명 환승)에도 급행전철 정차가 가능해져 출·퇴근 시 급행전철 접근성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아울러, 추가 운행되는 급행전철은 청량리 또는 광운대역까지 바로 운행되어 중간에 일반열차로 갈아타야하는 번거로움이 줄어들고 이로 인한 환승시간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사례) 천안→종로 이동 시 일반열차 환승시간 약 5분 이상 단축 가능

    급행전철 확대로 불가피하게 정차횟수가 감축*되는 일부 역은 향후 운행계획을 종합적으로 검토하여 운행 시간 조정 등을 통해 국민의 전철 이용에 불편이 최소화 되도록 할 계획이다.


    * 일반→급행 전환으로 당초 정차하던 일부 역을 무정차 통과하므로 급행전철 증편 횟수만큼 정차횟수가 감축(약 △20회)

    국토교통부는 지난해 국민의 출·퇴근 시간 단축과 삶의 질 제고를 위해 대통령 공약 및 국정과제에 반영된 “수도권 전철 급행화 방안“을 발표(‘17.7) 하였으며, 이번 사업도 이의 일환으로 추진하였다.

    한편, 국토교통부는 시설개량이 필요 없는 노선은 운행계획 변경을 통해 지난 두 차례 급행전철을 신설·확대(‘17.7, ’18.7) 한 바 있으며, 수도권 주요 거점의 이동시간을 대폭 단축시킬 수 있는 수도권 광역급행철도 사업도 차질 없이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2018.7.19 

    첨부파일 다운로드

    0

    추천하기

    0

    반대하기

    등록자관리자

    등록일2018-07-19

    조회수294

    • 페이스북 공유
    • 트위터 공유
    • Google+ 공유
    • 인쇄하기
     
    스팸방지코드 :

    생활정보 (건강/문화)

    < 이전 페이지로 돌아가기                    ↑ 맨위로